비타민D 부족으로 나타나는 증상 및 해결방법입니다



1년전쯤 이비인후과에서 알레르기 검사를 받았는데

무시해도 좋을 정도의 수치가 나왔습니다.

알레르기에 대한 일반적인 처방을 받고 추가로 비타민 D 부족으로 주사를 맞았습니다.

비타민을  매일 챙겨 먹는 것이 불편하기 때문에

한 달에 한 번 주사로 해결을 하는 것이 좋을 거라는 권유로 약대신 주사를 맞았습니다.


비타민D도 수치가 너무 많으면 독성을 일으키나 현재는 수치가 너무 떨어져 있어 한 달에 한 번을 몇 번 맞고

나중에는 두 달에 한 번으로 하겠다는 이야기를 듣고는 몇 달을 다녔습니다.

한 달에 한 번을 일부러 읍내에 나가는 것도 쉬운 것이 아닙니다.

아파서 꼭 병원에 가야 하는 것도 아니고 정기적으로 가야 하는 방향도 아니기 때문에

주사 맞을 날짜가 되었다는 문자를 받고도 병원으로 가는 것을 그만두었습니다.


일 년이 지난 이번에 피검사를 하면서 비타민 D 부족 이야기가 나와 처방을 받기로 하였습니다.

매일 먹는 지병 약이 있어 빼먹지 않고 먹을 수 있겠다 싶어 주사가 아닌 약을 먹어보기로 하였죠.

이전 주사약은 보험이 안되어 3만 원이었는데요.

처방받은 비타민 D 약은 불과 몇 천원 정도 하는 것 같습니다.

공교롭게도 매월 처방받는 약이 이번에 바뀌면서 약 값이 바뀌다 보니

비타민D의 정확한 가격을 확인하지 못했네요.


비타민D는 햇빛에 팔다리를 노출하면 몸에 쌓인다고 하지만 그것은 과학적인 이야기고

실제로 햇볕에 비타민D가 생기려면 피부가 벌겋게 될 정도가 되어야 하며

자외선 등이 포함된 햇빛은 노화작용하는데 더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입니다.

보통은 선크림을 잔뜩 바르는 편이라면 비타민D가 필요한 햇빛은 우리 몸에서는 얻지 못할지도 모릅니다.




채소류에 의한 비타민D를 흡수하는 것도 상상하지 못할 만큼의 우유와 계란을 먹어야 하는데

평소의 식습관으로는 비타민D를 충분히 만들어 낼 정도로는 먹지 못합니다.

그래서 특별히 약을 복용하지 않는 성인이라면 거의 전부가 비타민 D가 부족하다고 알고 있는 것이 옳을 것입니다.


비타민 D 부족으로 나타날 수 있는 증상은

면역력이 약해지면서 감기에 자주 걸리고 알레르기 비염, 당뇨, 무기력해지면서 피곤해지고

우울증으로 발전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.


비타민D 주사나 약으로 해결하시면 훨씬 쉽습니다.

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