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사의 순서 및 축문 지방 양식

이제는 가족이 한자리에 모인다는 의미가 더 큰 것 같습니다.

아무쪼록 좋은 쪽을 해석하시고 가족이 모처럼 한자리 모이는 즐거운 날이 되었으면 합니다.


기제사와 명절제사의 순서 및 축문작성하는 방법입니다.

지방도 있습니다.

프린터용도 있습니다.

가정에 맞게 수정해서 사용하시면 됩니다.


제사의 차례순서 프린터용.hwp

기제사 축문2.hwp

기제사축문예.hwp


지방_hwp



 ♣ 기제사의 차례 ♣

1. 분향재배 : 제주가 향을 피우고 2번 절함

2. 강신재배 : 제주가 술(잔에 차지 않게 조금 따름)을

모사그릇에 3번으로 나누어 붓고 2번 절함

3. 참 신 : 제주이하 모든 참신자가 함께 2번 절함

4. 초 헌 : 제주가 을 올림

⑤ 독 축 : 초헌(첫 술잔을 올림)이 끝나면 제주이하 모든 참사자가

무릎꿇고 부복하며, 축관은 앉아서 엄숙한 목소리로 축문을 읽음.

읽기가 끝나면 잠시후 일어나며 제주는 2번 절함

6. 아 헌 : 2번째 을 올림

7. 종 헌 : 3번째 을 올림

8. 계반삽시 : 메(밥)그릇의 뚜껑을 열고 수저(수저바닥이 동쪽을 향하게)를 꽂음

9. 유 식 : 제주가 무릎꿇고 을 조금 따라서 좌·우측사람을 통하여 술을 채우도록 함 (첨작)

⑩ 합 문 : 참사자 일동이 문을 닫고 대청이나 마루에서 조용히 기다림

(합문의 시간은 밥을 9번 떠 먹을 동안의 시간)

⑪ 계 문 : 제주가 앞에서서 기침을 하고 문을 열고 일동을 데리고 들어감

12. 헌 다 : 숭늉을 갱(국)과 바꾸어 올리고 메(밥)를 조금씩 3번 떠다 말아 놓고

숟갈을 숭늉그릇에 담근다.

13. 철시복반 : 숭늉그릇에 있는 수저를 거두고 메(밥)그릇의 뚜껑을 덮는다.

14. 사 신 : 참사자 일동이 2번 절하고 지방과 축문을 불태움

15. 철 상 : 상을 걷는 것을 말함 (모든 제수는 뒤에서 부터 물린다)

16. 음 복 : 조상께서 주신 복된 음식이라는 뜻으로 제사가 끝나면

참사자와 가족이 모여서 시식을 한다.

※<설·추석 차례>는 (8.계반삽시)가 (3.참신)다음에 오며 ⑤⑩⑪을 제외하고 기제사와 같이 행한다.

※ 家家禮(가가례) - 집안에 따라 예법이 다를 수 있음

이 글을 공유하기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

티스토리 툴바